Hot Flash, an on-going self-portrait series, was born out of a desperate need to escape the oppressiveness of menopause.  Somewhere along the line, my body and mind had become my enemies, and it seemed I was losing a battle to hold on to some sense of normalcy.    I needed intervention.  “If you can’t beat them, join them.”  So started this self-help; a bittersweet cocktail of confusion, confrontation, and meditation.   Out came a lot of surprising revelations.  Well, maybe not so surprising.  These images are flashes of my meetings with my fears, longings, and fantasies.  


 Hot Flash는 억압적으로 와닿는 갱년기에서 도망치고자 하는 절박함에서 시작되었다.  어느새 내 몸과 마음은 나의 적으로 변해있었고, 난 그들과의 전쟁 중 정상이란 상태를 유지하려는 싸움에서 지고 있는 것 같았다.    어떤 개입이 필요했었다.  “이기지 못한다면,  받아들이자”.  이렇게 나의 self-help가 자화상 작업으로 시작되었다.  그것은 혼돈, 대립과 명상으로 범벅된 쓰고 단맛의 칵테일을 이였다.   놀라운 폭로/발각/누설들이 튀어나왔다.  음… 어쩌면 그리 놀랍지 않기도 한.   이 장면들은 갈망, 두려움, 환타시들과 만남의 순간들이다.